최종편집 : 2022-01-24 12:25 (월)
신천지 이탈자 수용을 원하는 교회를 위한 매뉴얼(하)
상태바
신천지 이탈자 수용을 원하는 교회를 위한 매뉴얼(하)
  • 기독교포털뉴스
  • 승인 2020.07.27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고] 김충일 전도사(안산 상록교회)
[신천지 이탈자 수용을 원하는 교회를 위한 매뉴얼(상)]에 이어지는 글입니다. 
 

▲ 시드니주안교회 목요찬양 집회에서 진기현 목사(오른쪽)와 인터뷰하고 있는 김충일 전도사.     © 크리스찬리뷰
▲ 시드니주안교회 목요찬양 집회에서 진기현 목사(오른쪽)와 인터뷰하고 있는 김충일 전도사. © 크리스찬리뷰
2.2.2. 이탈 후

우울감 · 공허감 · 트라우마

여러 가지 이유로 자신이 속했던 이단·사이비 단체의 모순을 발견하고 자신이 속았음을 깨닫게 되었을 때 일반적으로 나타나는 가장 먼저 나타나는 심리적 변화는 우울감, 공허감, 자괴감, 분노 등이다. 이단·사이비에 속아 있었던 사람은 그들의 교리가 잘못되었다는 사실을 받아들이는 순간 자기 자신이 오랜 시간 동안 헛된 것에 속아 시간낭비를 하고 있었다는 사실을 받아들여야 한다. 그리고 현실에서 유리되어 있다가 다시 자신이 처한 현실을 마주하게 되었을 때, 다른 사람들이 열심히 자신의 삶을 살며 학업, 취업준비, 직장생활 등을 하고 자신의 미래를 준비할 동안 자신은 아무것도 준비해 둔 것이 없기에 인정받을만한 경력이나 자격증도 하나 없어 당장 마땅히 취업부터 걱정해야 할 상황이 되는 것이다. 이런 상황 속에서 사람마다 정도는 다르지만 누구나 우울감을 느끼게 되고 심한 경우 우울증을 겪고 자살충동을 느끼는 사람들도 있다.

실제로 필자 역시 신천지에서 이탈한 이후 수개월동안 우울감에 시달렸고 경증의 자살충동을 느끼기도 했다. 1점대의 학점에 취업준비는커녕 군 문제도 해결되지 않았던 필자의 상황과 군대도 다녀오고 졸업하여 대기업에 취직한 대학 친구들을 비교하며 자괴감을 느끼며 남들보다 많이 늦어졌다는 생각에 조급함을 느끼기도 했었다.

또한 대부분의 경우 공허감과 허무함을 느끼게 된다. 왜냐하면 그동안 강렬하게 동기부여를 해주던 인생의 목표가 사라지고, 심리적으로 의존하던 대상으로부터 분리하게 되며, 강렬한 집단경험으로부터 오는 소속감과 유대감을 잃어버렸기 때문이다. 때문에 일반적으로 공허감과 허무함을 느끼며 이를 대체할만한 목표를 찾고자 한다. 그러나 이단·사이비 단체를 제외하고는 이러한 감정을 충족시킬만한 공동체와 뚜렷한 인생의 목표를 찾기 어렵기에 때때로 이를 이기지 못하고 다른 이단·사이비 단체로 빠져들게 되는 경우도 발생한다. 실제로 필자가 신천지에 있을 때 오랜기간 JMS에 있다가 이탈한 뒤 신천지로 입교한 사람들이 있었으며, 신천지에서 이탈한 뒤 신천지에서 느꼈던 강렬한 목표의식과 소속감이 그리워 안상홍 증인회에 가서 공부를 해보았다고 고백하는 청년도 있었다.

안내

기독교포털뉴스의 유료기사는 유료회원에게만 제공됩니다.
기사 전문을 보시려면 아래 이용권을 구매하여 주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