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4-09 13:15 (목)
“프리메이슨과 666베리칩은 잘못된 종말론”
상태바
“프리메이슨과 666베리칩은 잘못된 종말론”
  • 뉴스앤넷 이병왕 기자
  • 승인 2015.05.26 0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주만 선교사, 잘못된 종말론 지적하는 ‘666베리칩의 허구성’ 출간

 “세상의 종말론만이 아니라 기독교 종말론도 시대를 넘어 유행을 타고 있다. 바코드로 시작한 ‘프리메이슨’과 ‘666베리칩’은 지금 현재 진행 중인 종말의 유행어다. 그래서 기독교인라면 그림자 정부에 관한 이야기와 666베리칩의 허구성에 대해서 알아야 한다.”

 

“베리칩 종말론, 시기적 및 기능적 관점서 볼 때 ‘허구’”
요한계시록 13장에 나오는 ‘666 짐승의 표’를 ‘베리칩’이라고 하주장하는 종말론이 허구를 자세히 다룬, 666베리칩 백신이라 할 수 있는 책이 출간돼 관심을 모은다.

이주만 선교사(예장백석총회 파송선교사)가 펴낸 <666베리칩의 허구성>(해피&북스)이 그것이다.

이주만 선교사는 최근 기자들과 만나 현재는 약간 소강상태지만 여전히 논란의 불씨를 안은 채 한국 교회에 퍼져있는 프리메이슨과 666베리칩 종말론에 문제를 제기하는 자신의 저서 <666베리칩의 허구성> 출간을 알리며 책을 소개했다.
프리메이슨 종말론과 666베리칩 종말론 중 666베리칩 종말론은 세계 교회 중 유독 한국교회에서만 대두된 종말론이다.

이 두 종말론이 한국교회 안으로 깊숙이 들어오게 된 것은 데이비드 차가 쓴 <마지막 신호>가 도화선 역할을 한 때문이다.
그래서 이 선교사는 “선교지에서 19년 동안을 사역하면서 베리칩과 프리메이슨을 접하게 됐으며, 이것들이 성경적인 종말론이 아니라는 것을 알리기 위해 책을 썼다”며 “이 책의 제목을 <잘못된 마지막 신호 666베리칩의 허구성>이라고 정했다”고 밝혔다.

이주만 선교사에 의하면 그의 책 <666베리칩의 허구성>1부에서는 세상의 예언가들이 예언해 유행을 딴 세상의 종말론을, 2부에서는 성경에서 예언하고 있는 성경의 종말론을 다루고 있다.
특히 2부는 7가지의 주제로 세분화 된다.
첫째는 프리메이슨의 정체로서 조직과 활동에 관한 것이며,
둘째는 프리메이슨과 베리칩을 연구하고 있는 종말론자들의 문제점이며,
셋째는 베리칩의 진실성과 허구성에 대해 다루고 있으며,
넷째는 현재 미국에서 개발됐다는 베리칩이 성경에서 말하는 666표인가라는 주제를 다루고 있으며,
다섯째는 기독교종말론자들의 사상에 모티브를 제공하고 있는 《마지막 신호》의 문제점을 지적하며,
여섯째로는 성경적 종말과 앞으로 다가올 종말을 어떻게 대비해야하는 것인지에 대해 다루며,
마지막으로 종말론의 종합적 평가를 내리며 끝을 맺는다.

 

이 선교사는, 베리칩 종말론은 시기적으로 및 기능적으로 볼 때 성경적이지 않은 허구라고 주장했다.
시기적으로는, 요한계시록 13장에 의하면 666표는 적그리스도가 자신에게 경배하는 사람들에게 주는 것이기에 현재 적그리스도가 나타나지 않은 상태에서 베리칩을 666표로 이야기하는 것은 어불성설이라는 것이다.

기능적인 측면에서도 요한계시록 13장은 666표를 받지 않는다면 매매(상거래)를 할 수 없다 즉 ‘상거래용’이라고 하는 반면, 지금 베리칩은 ‘의료용’이기 때문에 앞뒤가 맞지 않다는 것이다.
이에 이 선교사는 “베리칩은 666표가 아니며 따라서 베리칩 종말론은 잘못된 종말론”이라면서 “그동안 프리메이슨과 베리침 종말론 거짓에 사로잡혔거나 공포나 두려움을 경험한 바 있다면 베리칩 종말론의 두려움이나 공포로부터 자유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뉴스앤넷> 2015년 5월 26일 이병왕 기자의 기사입니다[해당 기사 바로가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