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9-19 13:56 (토)
한기총 실행위서 다락방 류광수 목사, 이단 해제
상태바
한기총 실행위서 다락방 류광수 목사, 이단 해제
  • 정윤석
  • 승인 2013.01.15 02:1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장합동측 실행위원들 큰 반발, 논란 지속될 듯···다음 이단해제 대상은?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 대표회장 홍재철 목사)가 한국교회 주요 교단이 이단으로 규정한 다락방 류광수 목사를 이단에서 해제키로 최종 결정했다. 한기총은 2013년 1월 14일 열린 실행위원회에서 찬반양론 격론 끝에 표결에 붙여 다락방을 이단에서 해제키로 결정했다. 유효 투표인원 67명 중 찬성은 44명, 반대는 19명이 나왔다.

▲ 다락방 류광수 목사를 이단에서 해제한 한기총 실행위원회ⓒ뉴스미션

교계 언론들은 한기총 실행위의 결과를 비중있게 다뤘다. 예장 합동측에 소속한 실행위원들은 다락방 류광수 목사의 이단해제에 강력하게 반발한 것으로 기사화됐다.

크리스천노컷뉴스(christian.nocutnews.co.kr/show.asp?idx=2373975)는 “합동측 실행위원들은 각 교단의 입장을 존중하고 연합운동을 전개해야 할 한기총이 이단을 해제하거나 규정하는 일에 직접 나서는 것은 옳지 않으며 회원교단의 판단에 맡겨야 한다고 이의를 제기했다”고 보도했다. 특히 노컷뉴스 보도에 따르면 “김준규 목사(한기총 명예회장, 예장합동측 증경 총회장)는 ‘한기총이 류광수의 이단성을 해제한다는 내용이 발표되면 전국교회에 일으키는 물의가 대단할 것’이라고 지적했다”고 반발한 것으로 나온다.

뉴스미션(newsmission.com/news/news_view.asp?seq=51844)은 “다락방 류광수 건과 관련해서는 한기총 이대위의 ‘이단성 없다’는 보고를 67명 중 44명의 찬성으로 통과시켰다”며 “그러나 예장합동의 반발이 거세 차후 논란이 예상된다”고 보도했다. 뉴스미션은 “반대 입장을 피력했던 김준규 목사는 투표 결과가 나온 뒤 ‘한기총 명예회장직을 사퇴하겠다’고 밝히고 회의장을 빠져나갔다”고 기사화했다.

뉴스파워(www.newspower.co.kr/sub_read.html?uid=21367&section=sc4&section2=)는 “이날 예장합동 총회 소속 실행위원들은 반대 및 유보의견을 냈으나 홍재철 대표회장이 직권 상정해 이단해제 결의를 이끌어 냈다”며 “회원교단의 협의체인 한기총이 회원교단들이 이단으로 규정하거나 교류 금지를 결의한 류광수 목사에 대한 이단 해제 건을 한기총이 회원 교단의 입장을 묻지 않고 단독으로 이단해제를 결의한 것에 대해 비판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고 비판했다.

또한 뉴스파워는 교계의 한 인사의 말을 인용, “류광수 목사 이단 해제 결의는 류광수 목사가 자신을 이단으로 규정한 교단에 이단해제를 요청하는 절차를 밟은 후 그 교단에서 류 목사에 대한 신학사상을 검증한 후 이단해제를 결의하면, 그 다음에 한기총이 회원교단의 입장을 존중하여 이단해제 절차를 밟아야 한다”고 지적했다.

다락방 류광수 목사의 이단해제에 반발하는 목소리와 달리 다락방과 통합한 예장개혁 측 실행위원들은 한번 이단이면 영원한 이단으로 규정해야 하느냐며 합동측 실행위원들의 입장을 반박했던 것으로 나온다. 크리스천노컷뉴스는 “정학채 목사(예장개혁총회 총회장)는 ‘류광수 목사와 그에 속한 35만명 성도는 영원히 이단으로 지옥가야 하느냐’며 ‘누가 어떤 자격으로 그런 말을 할 수 있는가?’라고 따져 물었다”고 보도했다.

한기총은 다락방 류광수 목사를 이단에서 해제함으로 역설적 기록 두가지를 갖게 됐다. 먼저는 교단간의 연합 기관이면서도 한국교회 주요 교단이 이단으로 규정한 단체를 이단에서 해제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는, 사실상 이단해제 기구로서의 정체성을 여실히 보여줬다는 점이다. 또 하나는 다락방을 가장 먼저 이단이라고 규정한 예장 합동 교단이 스스로 추천해서 배출한 홍재철 대표회장이 자신의 재임 시절에 다락방 류광수 목사를 이단에서 해제한 기록이다.

한기총의 이단해제의 시나리오는 다락방 류광수 목사 이후 박윤식 목사의 순서로 진행될 것이라는 목소리가 벌써부터 들려오고 있다. 박윤식 목사 역시 한기총 대표회장 홍재철 목사가 소속한 예장 합동측이 이단으로 규정한 인물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놀랍다 2013-01-18 12:19:29
이단문제가 다수결인가? 미치고 환장하겠다... 지그들이 이단이라면 이단이고 다수결로 아니라면 아니고 아주 꼴깝을 떤다. 성경은 어디에다가 버렸냐! 저런데가 한국 기독교 대표라니 하늘이 웃겠다. 진짜 이단은 니그들 같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