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8-02 05:53 (월)
기독교IPTV 누리꿈스퀘어가든서 설립 감사예배
상태바
기독교IPTV 누리꿈스퀘어가든서 설립 감사예배
  • 정윤석
  • 승인 2008.06.20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삼환 목사 "한국교회의 사랑과 열정 전하는 TV될 것 기대"

방송통신 융합시대에 맞춰 순수복음매체로 설립된 (주)기독교IPTV(준비위원장 김양재 목사, 우리들교회)가 6월 18일 서울 상암동 소재 DMC센터 내 누리꿈스퀘어 3층 국제회의장에서 설립 감사예배를 드렸다. 기독교IPTV는 이날 설립감사예배를 통해 기존 아날로그 방송매체와 차별화한 양 방향의 참신하고 역동적인 프로그램 제작 및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다짐했다.

예배 사회는 꿈의교회 김학중 목사, 설교는 예장통합 김삼환 목사(명성교회), 축사는 김정주 사장(코리아 닷컴), 청운교회 정영환 목사, 격려사는 한기총 대표회장 엄신형 목사, 숭실대총장 이효계 장로 등이 맡았고 축도는 예장합동 전총회장 장차남 목사(온천제일교회)가 올렸다.

김삼환 목사는 ‘전도인의 직무를 다하라’는 설교에서 “방송과 통신이 융합한 기독교 IPTV의 설립은 디지털 다매체 시대의 그리스도인들에게 뉴미디어를 통한 세계 방송선교의 새로운 장을 개척하는 획기적인 일로, 한국교회와 사회는 물론 세계를 향한 한국교회의 사랑과 열정이 함께 모이고 전달되는 플랫폼이 될 것이다”고 강조했다.

준비위원장 김양재 목사는 경과보고를 통해 “기독교IPTV는 초고속 인터넷망을 사용해 고화질의 방송을 시청 할 수 있으며, 인터넷의 특성인 VOD와 양방향 통신 등이 가능한 방통 융합형 뉴미디어로 새로운 기독교 문화 창출과 글로벌 미션의 통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사회를 본 김학중 목사(꿈의교회)는 “기독교IPTV를 통해 많은 사람들에게 복음이 전파됐으면 좋겠다”며 “복음사역에 충실한 IPTV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국교회와 함께하는 하나님의 방송 (주)기독교IPTV는 세계선교와 기독문화 교류, 다음 세대 양육과 교류, 세상의 빛과 소금이 되는 기독문화 창출, 한국교회의 부흥과 개혁을 돕는 등 4대 미디어 사역을 품고 있다. 이를 위해 양 방향의 전문 콘텐츠 등 참신한 프로그램의 개발과 제작은 물론 국내외 주요기관과 단체 그리고 교회와의 제휴와 연대를 통해 글로벌 서비스가 가능한 최상의 미디어 서비스를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