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8-14 22:25 (일)
세기총 ‘제2회 다문화가정부모(가족) 초청 행사
상태바
세기총 ‘제2회 다문화가정부모(가족) 초청 행사
  • 기독교포털뉴스
  • 승인 2016.04.27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세계한국인기독교총연합회(세기총, 대표회장:고시영목사)가 한국교회연합(대표회장 조일래 목사), 한국기독교총연합회(대표회장 이영훈 목사)와 공동으로 다문화가정부모 초청행사를 2016년 5월 2일(월) ∼ 12일(목)까지 10박 11일간 진행한다.

이번 행사는 5월 2일(월) 첫날 새벽 4시 몽골 가족들의 입국을 필두로 하여 전체 6개국의 다문화가족의 부모(가족)들이 순차적으로 들어오게 되며 각 나라별로 입국할 때마다 환영식을 갖게 된다. 환영식이 끝나면 각 나라별로 봉사자의 인도를 따라 버스에 승차하여 서울로 이동하여 관광과 점심을 하고 용인에 소재한 파인리조트 숙소에서 일찍 여장을 풀고 잠시 쉬었다가 오후 6시에 용인 새에덴교회(소강석목사)에서 마련한 환영만찬식을 가지게 된다.

환영만찬식에는 한국교계의 지도자인 세기총 대표회장 고시영목사의 대회사로 시작하여 한교연 대표회장 조일래목사와, 한기총 대표회장 이영훈 목사가 환영사를, 축사는 서울특별시 박원순 시장, 정서영목사가, 설교는 소강석 목사 등이 순서를 맡고 그 밖에 교계지도자들과 정계인사들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된다. 환영만찬식에는 다문화가족들이 각 국의 고유 의상을 입고 참여하게 되며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해 부모님에게 카네이션을 달아드리는 등 특별한 순서와 공연으로 이어지게 된다. 모든 순서를 마치면 숙소로 이동하여 첫날 일정을 마치고 휴식을 취하게 된다.

둘째날(3일,화)과 셋째날(4일,수)은 서울의 고궁과 관광지를 여행하게 되며 모든 관광 일정을 마친 후에 고속터미널 및 서울역에서 가족별로 헤어져 한국에 있는 가족들과 함께 7일간 지내다가 12일(목) 오후 1시에 여의도순복음교회(이영훈목사)에 다시 모여서 환송식을 갖게 된다. 환송식을 마치게 되면 가족과 함께 인천공항으로 이동하여 아쉬운 작별을 고하며 모든 행사를 마치게 된다.

이 행사는 한국교회연합 총무단과 사모들 그리고 자원봉사자들의 적극적인 협조로 진행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