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교포털뉴스
메일서비스 회사의 도메인을 갖는 기업메일은 무료 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현재 무료서비스는 DAUM 메일 도메인 서비스와 PARAN 기업메일이 있습니다.
다음
다음 메일 도메인 서비스

- 무료제공 계정수 300개. 계정당 10G
- 관리계정은 필히 법인 아이디로 가입
- 사용자는 다음 계정을 가지고 있어야 이용 가능
- 다른 메일 사용 중 변경하시는 경우 MX 레코드 변경에 최소 3일가량 소요됨
  (이 기간동안 메일 수신이 불안정 할 수 있음)

파란
파란 무료기업메일

- 무료제공 계정수 50개. 계정당 5G
- 별도의 회원가입 절차 필요 없음

일간지급 언론사는 무료 기업메일 제휴서비스를 통해 매년 수백만원의 비용을 절감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업무요청에 [회사메일신청] 이라는 제목과 함께 생성해야 할 메일아이디를 남겨주세요. * 제휴서비스의 품질은 선택하신 서비스 제공회사가 담당하며 엔디소프트가 이를 보장하지는 않습니다.
댓글 달린 기사 
1
“한국교회, 예수가 버린 기적·신비현상에 집착”
2
신천지측, ‘사람 찬양’ 수록자들 무더기 징계
3
표창원, "때로, 교수·국정원 직원 등도 사이비에 빠져“
4
“신천지 설문조사, 핵심은 연락처 따기”
5
"평창 동계올림픽 사칭해 포교한 JMS"
6
200억원 유사수신 박영균 목사, 2차 공판
7
200억원 사기 및 유사수신 행위에 왜 당했나?
8
박보영 목사, ‘포옹 기도’ 했다, 안했다?
포토뉴스
최근인기기사
1
“신천지의 실상, 장막성전의 실체는 영적 사기극”
2
신천지, 천의 얼굴로 사기 포교
3
[ 고 유병언 전 회장 및 기독교복음침례회 관련 사후보도문 ]
4
베드로전서의 창을 통해 본 복음
5
‘故 유병언 회장 및 기독교복음침례회’ 관련 반론보도문
6
성경 번역자들의 노고에 박수를!
7
류영모 목사 성역 40주년, "빚진 자의 고백"
8
마이크 비클, 오순절 성령 사건에 웬 ‘포도주’?
9
동성애 문제, 예장합동과 기장 교단 간 문제로 비화?
10
현대종교 “신천지, 비윤리적 감시 체계 4가지” 폭로
신문사소개제보상담광고문의회원전용게시판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 16509, 수원시 영통구 에듀타운로 101 에듀하임 1309오피스텔 102동 314호 
등록번호 : 경기 아 50497  |  사업자등록번호 : 135-92-33156  |  발행인·편집인 : 정윤석(전화:010-4879-86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윤석
기독교포털뉴스에 실린 기사와 사진은 무단 전재 및 복사를 해서 사용하면 안됩니다.
Copyright © 2012 기독교포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unique44@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