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9-29 01:40 (화)
사랑제일교회 "전광훈 목사 말씀에 순종하며 함께할 것"
상태바
사랑제일교회 "전광훈 목사 말씀에 순종하며 함께할 것"
  • news1.kr
  • 승인 2020.09.14 0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중섭 사랑제일교회 수석부목사가 12일 오전 게시된 유튜브 채널 '너알아TV' 영상에 나와 이야기하는 모습.(너알아tv 화면 캡처)© 뉴스1


(서울=뉴스1) 이기림 기자 = 사랑제일교회 측이 전광훈 담임목사의 재수감 이후 나오는 의혹들에 대해 사실이 아니며, 모든 신도들이 전 목사와 하나 돼 함께하고 있다고 밝혔다.

박중섭 사랑제일교회 수석부목사는 12일 오전 유튜브 채널 '너알아TV'에 올라온 '[특별 광고] 사랑제일교회 관련 특별 광고입니다!' 영상을 통해 "일각에서는 사랑제일교회 담임목사님이 바뀌었느니, 안 바뀌었느니 여러 가지 설왕설래하는 줄로 알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박중섭 목사는 "사랑제일교회는 담임목사님이신 전광훈 목사님 중심으로, 전광훈 목사님 지시하에, 전광훈 목사님 말씀에 순종함으로 우리 모든 교역자뿐만 아니라 모든 성도들이 한마음 한뜻이 돼 목사님과 함께할 것"이라며 "지금은 비록 목사님이 옥에 갇혀 있지만 멀지 않아 반드시 나와서 우리가 이제까지 품고 기도해왔던 예수왕국, 복음통일의 역사는 반드시 이뤄질 줄로 믿는다"라고 했다.

사랑제일교회는 지난 7일 법원의 보석 취소 결정으로 전 목사가 재수감되면서 당분간 조나단 목사가 비대면 예배로 교회를 이끌고 있는 상황이다.

박 목사는 사랑제일교회를 관할하는 성북구 측에 교회 폐쇄 조치 해제를 요구하기도 했다. 그는 "전광훈 목사님 지시하에 코로나19 대응을 선제적으로 했다"며 "사랑제일교회 확진자가 생겼을 때 예배를 중지하고 2주간 교회 폐쇄 조치를 했고, 성북보건소나 성북구청에서 자료를 요청했을 때 적극적으로 협조하란 전 목사님 말씀 따라 협조했다"고 말했다.

박 목사는 "물론 미미한 점도 있을 수 있지만 오늘로 교회를 폐쇄한 지 30일째"라며 "성북구청장님은 몇몇 코로나19 검사를 못 받은 분들로 인해 아직까지 교회를 폐쇄하는 건 부당하니 속히 폐쇄 조치를 해제해달라"고 했다.

또한 박 목사는 "전광훈 목사님 위해 기도 많이 해주시고, 옥에 갇힌 목사님 위해 인터넷 편지도 많이 보내달라"며 "사랑제일교회는 전광훈 목사님을 중심으로 절대 흐트러짐 없이 우리가 바라보고, 우리가 푯대로 삼았던 새 예루살렘을 향해 우리는 꿋꿋하게 달려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