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5-23 10:55 (토)
"한기총의 해체를 요구한다"
상태바
"한기총의 해체를 요구한다"
  • 기독교포털뉴스
  • 승인 2019.05.10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요 이단 연구 기관, 공동 성명 발표 "

한국의 대표적 이단연구 기관들이 2019년 5월 3일 '한기총 해체'를 요구하는 성명을 발표했다. 연합 사업 수행을 목적으로 출범한 한국기독교총연합회(대표회장 전광훈 목사)가 이단성 인사들을 영입하며 이단해제 기관으로 전락한 데 따른 것이다. 한국기독교이단상담소협회(협회장 진용식 목사) 등 5개 이단연구기관들은 "2019년 전광훈 목사가 대표회장에 취임하면서, 이단전문성이 없는 이들로 구성한 이단대책위원회를 급조해 한국의 8개 교단에서 이단ㆍ사이비 규정한 변승우 목사를 이단이 아니라고 해제해주고 이단사이비대책위원 그것도 ‘신사도대책 분과위원장’으로 임명하는 폭거를 단행했다"며 "이러한 조치는 수년전 신천지의 아류인 김노아 목사를 영입해 신천지대책위원장으로 활동하게 한 것과 무엇이 다른가!"라고 지적했다. 다음은 성명서 전문이다. 

한기총은 한국교회의 대표성을 상실했다.

한국이단단체총연합회로 변질된 한기총의 해체를 요구한다.

1. 한국기독교총연합회는 1989년 개신교 교단 및 단체의 연합사업을 공동 수행할 목적으로 한국기독교를 대표하는 기관으로 대정부, 대사회 기능을 수행해 왔다. 그러나 2010년을 전후 해 한기총은 한국의 주요 개신교단에서 이단(성)으로 규정한 류광수 다락방, 박윤식의 평강제일교회, 예장합동 복음교단의 장재형, 변승우의 사랑하는교회 등을 이단성이 없는 것처럼 해제해주고 회원으로 영입하면서 정통 개신교의 대표성을 상실하고 이단옹호기관으로 변질되기 시작하였다. 현재 한기총은 자신을 보혜사라 주장했던 김노아(김풍일)를 비롯해, 백투예루살렘 운동으로 선교현지에서 계속 문제를 일으키며 중국정부에 기독교를 탄압하는 계기를 촉발시킨 최바울의 인터콥,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신현옥 목사를 공동회장으로 추대하는 지경에 이르렀다. 그 만큼 한기총은 마구잡이식 이단해제 기관으로 전락해왔다.

2. 2019년 전광훈 목사가 대표회장에 취임하면서, 이단전문성이 없는 이들로 구성한 이단대책위원회를 급조해 한국의 8개 교단에서 이단ㆍ사이비 규정한 변승우 목사를 이단이 아니라고 해제해주고 이단사이비대책위원 그것도‘신사도대책 분과위원장’으로 임명하는 폭거를 단행하였다. 이러한 조치는 수년전 신천지의 아류인 김노아 목사를 영입해 신천지대책위원장으로 활동하게 한 것과 무엇이 다른가!

3. 한기총 전광훈 대표회장은 현재 한기총 내에 다락방, 인터콥, 장재형 등 여러 이단(성) 단체와 기관이 가입해 있는 것을 인정하면서도 이를 정리할 의지와 능력이 없다. 게다가 구원관, 직통계시, 신사도운동 문제 등으로 극단적 신비주의이단으로 규정된 사랑하는교회(예장 부흥교단)를 이단이 아니라고 해제해주었다. 게다가 한기총은 지금까지 한국교회를 대표해 이단연구에 헌신해온 최삼경 목사, 진용식 목사, 정동섭 목사, 박형택 목사를 이단 또는 이단옹호자로 규정하는 과오를 범하였다. 최근에는 한기총의 불법성과 부당성을 지적한 CBS와 교회와신앙, 뉴스앤조이를 반기독교적 이단옹호언론으로 규정하는 반기독교적 행태를 보이고 있다. 정통 교회 가운데 이 조처의 타당성을 인정하는 교단이나 신학자나 그리스도인이 있는가!

4.“악인을 의롭다하고 의인을 악하다 하는 이 두 사람은 다 여호와께 미움을 받느니라”(잠 17:15). 한기총은 갖은 정치적, 재정적 문제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그 명칭 하나 때문에 세간에 한국기독교를 대표하는 것처럼 여겨져 왔다. 그러나 정통 기독교를 부정하는 일련의 행태를 볼 때 전광훈 목사는 정통 기독교 대변하기를 포기하고 한국교회가 이단으로 규정한 군소집단만을 회원으로 영입하는 한국이단단체총연합회 대표 회장으로 전락하였다. 아직 한기총에 남아 있는 이단성이 없는 단체는 서둘러 한기총을 탈퇴할 것을 촉구한다. 한국교회를 이단으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정통개신교회를 대표하여 활동하는 모든 이단대처기관과 단체들은 일치된 마음으로 더 이상 한기총의 대표성을 인정하지 않음을 밝히며, 한기총의 즉각적인 자진 해체를 촉구하는 바이다.

2019년 5월 3일

사이비종교피해대책연맹(정동섭목사)
세계한인기독교이단대책연합회(진용식목사)
유사종교대책범국민연대(정동섭목사)
한국기독교이단상담소협회(진용식목사)
한국이단상담목회연구소(강경호목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